제로 칼로리 음료속 인공감미료가 뇌졸중의 위험을 높인다

길동이이 1 364 2023.03.15 11:38
제로 칼로리(제로 슈거) 식품에 설탕 대신 사용하는 인공감미료 '에리트리톨(erythrito)'이 혈액 점성을 높여 심장마비와 뇌졸중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유흥주점 사이트
인체에 안전한 첨가제로 알려진 '에리트리톨'은 과일과 채소에서 발견되는 자연 탄수화물인 당 알코올의 일종이다. 설탕 단맛을 70% 가지고 있지만 칼로리가 없는 당류로 설탕 대체용으로 널리 쓰이고 있다.
미국 학술의료센터 '클리블랜드 클리닉 러너 연구소'의 스탠리 헤이즌 박사 연구팀은 최근 에리트리톨을 비롯한 인공감미료를 섭취하면 심장마비와 뇌졸중 위험이 2배 높아질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논문은 국제학술지 '네이처 메디신'(Nature Medicine)에 게재됐다. 연구팀은 클리블랜드 클리닉에서 심혈관 관련 검사를 받는 미국인 1157명의 혈액을 3년간 추적 관찰했다. 
혈중 에리트리톨 농도가 높은 환자는 이후 3년간 심혈관 관련 증상 발병 위험 및 증상 발병으로 사망할 위험이 2배 높아졌으며, 이는 미국과 덴마크 총 약 3000명을 대상으로 한 다른 조사 데이터 분석에서도 확인됐다.
연구팀은 이를 토대로 8명의 건강한 실험 참여자를 대상으로 혈액샘플을 채취해 에리트리톨 섭취가 어떻게 위험을 높이는지 구체적으로 조사했다.
그 결과, 혈중 에리트리톨 농도가 가장 높아지는 것은 실험 참여자가 단 음료를 마신 후로 나타났다. 또 혈중 에리트리톨 농도가 정상으로 돌아오기까지는 2~3일이나 걸렸다. 
특히 혈중 에리트리톨 농도가 높은 상태에서는 혈액 점착성 및 혈액 응고에 관한 측정치가 상승했다. 연구팀에 따르면 다른 동물 실험에서도 유사한 결과가 나타났다. 

Author

Lv.1 길동이이  실버
0 (0%)

1111

Comments

길동이이 2023.05.17 12:52
이러한 면역세포는 기도 감염을 막기 위해 작용하지만 fuction https://noraeba.store/ 수원 유흥주점
동시에 염증을 일으킬 수 있다.